subSTT


해당 게시물을 인쇄, 메일발송하는 부분 입니다.
의 게시물 상세내용 입니다.
단장의 메아리
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09-08-20 조회수 3362
남편이 모진 병으로 병석에 눕더니 임종이 가까워지자 뭔가 마지막 말을 하려고 합니다.병석을 지키던 아내는 자기를 찾는 줄 알고 남편의 얼굴에 귀를 대고 소리를 듣고자 합니다.
그러나 남편이 숨을 거두면서 겨우 한마디 남긴 말은 어머니였습니다.
"당신!여보!"가 아니라 어머니라는 말 한마디에서 우리는 어머니의 위대함을 느끼게 됩니다.
중국의 삼국시대에 삼협이라는 나루터에서 환웅이란 사람이 촉나라로 가는 도중에 배에 오르려고 하는데 부하 한 사람이 새끼 원숭이 한 마리를 잡아왔습니다.
새끼를 뺏긴 어미 원숭이는 슬퍼 울며 배를 따라 강변으로 백 리가 넘는 물길을 따라 왔습니다.
마침내 배가 강변에 닿자 어미 원숭이가 배에 뛰어 올라왔지만 숨이 끊어져 죽고 말았습니다.죽은 어미의 뱃속을 갈라보니 창자가 토막토막 끊어져 있었다고 합니다. 유행가에<단장의 메아리>라는 말이 있습니다.단장의 슬픔은 자식을 잃은 어미 원숭이의 창자가 끊어질 정도의 비통한 슬픔을 두고 한 말입니다.
옥살이를 하는 아들을 살리기 위해서 아들이 갇힌 교도소 부근을 떠나지 않고
download :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.
작성자 비밀번호
※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댓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.
이전글 :   공덕 쌓기
다음글 :   고약한 부인의 눈물
리스트
게시물 수 : 183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
153 단장의 메아리   관리자 09.08.20 3,362
152 공덕 쌓기   관리자 09.08.19 3,553
151 어린 아들과 증자   관리자 09.08.19 3,303
150 조그만 나의 힘   관리자 09.08.18 3,344
149 공부하는 까닭   관리자 09.08.18 3,392
148 사과 고르는 법   관리자 09.08.18 3,304
147 지혜로운 신부   관리자 07.10.25 3,319
146 문제부모   관리자 07.10.25 3,271
145 아버지의 정   관리자 07.10.16 3,384
144 종말이 오면   관리자 07.10.15 3,294
[1] [2] [3] 4 [5] [6] [7] [8] [9] [10]    >